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단 정보 바로가기

용   산   구   청 용산소개

미래도시 용산
모든 세대가 공감할 수 있는 문화를 조성하고, 구민의 다양한 문화향휴 기회를 확대합니다.

서브메뉴

본문영역

노후주택 점검으로 구민 안전 지킨다 new hot


     용산구, 노후주택 등 소규모 조적조 건축물 안전점검

 


- 사용승인 후 20년 이상 경과 주택 대상
→ 단독, 다가구, 다세대, 연립주택, 점포주택, 근린생활시설 등


- 지역 건축사(9명)가 직접 방문, 주요 구조부 확인 등 안전점검


- 10월 말까지 추진




□ 용산구(구청장 성장현)가 노후주택 등 소규모 조적조 건축물에 대한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 조적조 건축물이란 돌, 벽돌, 콘크리트 블록 등으로 쌓아 올려서 벽을 만드는 건축구조를 의미한다.

□ 소규모 조적조 건축물은 1970년대 이후 대도시의 주택부족 현상을 해결하기 위해 급속도로 확산된 건축 형태로 대부분 단독, 다가구, 다세대·연립주택, 점포주택, 근린생활시설 등으로 활용되고 있다.

□ 주변에서 흔하게 볼 수 있는 구조이나 통상적으로 구조가 취약하여 내진 성능확보에 어려움이 많고 소유자의 관련 지식과 안전의식이 부족해 자체 관리도 미흡한 실정이다. 원칙적으로 안전관리는 소유자 또는 사용자가 하는 것이 원칙이나 구는 행정적 지원 정책의 일환으로 이번 점검에 나서게 됐다.

□ 오는 10월 말까지 한 달 동안 이뤄지는 이번 점검은 사용승인 후 20년 이상 경과된 건축물이 대상이다.

□ 예상 건물 수는 총 368개동(일반건축물 348개동, 집합건축물 20개동)으로 지역 건축사 9명이 돌아가며 1명씩 현장을 직접 방문한다. 건축물의 외부 균열 상태는 물론 주요 구조 확인을 통해 안전상태의 개략적인 점검을 거친다.

□ 점검 후에는 현장에서 건물사용자에게 결과를 통보하고 자체 유지관리에 대한 안내사항도 전달한다.

□ 상태가 불량할 경우에는 점검보고서를 검토하여 정밀진단실시 여부를 결정하고 보수·보강 및 철거가 필요할 경우 특정관리대상시설 등급으로 지정하여 정기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 안전점검 후 조치사항
- 매우양호, 양호, 보통 :
현장에서 건물사용자에게 점검결과 통보 및 자체 유지관리 철저 홍보
- 불량 : 점검보고서를 검토하여 정밀진단실시 여부 결정
- 매우불량 : 정밀점검 및 진단 대상

□ 구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점검은 행정적 지원 사항으로 안전관리에 대한 책임과 지속적인 관리 의무는 건축주에 있는 만큼 주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 기타 자세한 사항은 용산구 건축디자인과(☎2199-7515)에 문의 


작성자
홍보담당관
등록일
2015.10.12
조회
1943
이메일
전화번호
 
부서
첨부
 
이전글, 다음글에 관한 표입니다. 총 2열로 되어 있으며 1열은 이전글, 다음글, 2열은 이전글 제목, 다음글 제목에 관한 내용이 있습니다.
이전글 큰길, 뒷골목 문화의 하모니 ! 세계가 숨 쉬는 진짜 이태원을 즐겨라 !
다음글 전통시장에 대한 모든 것 ! 정보 제공으로 친근감 높인다

목록 트위터로 보내기